Web Japan > NIPPONIA No.29 > Korean > Special Feature*
NIPPONIA
NIPPONIA 제29호 2004년 6월 15일 발행
TOP

특집*
image
매일같이 건강하게 상점에 나가는 이치카와 치요코씨는 금년에 83세로 「지금이 가장행복하다 」며 웃음짓는다.
japanese

사쿠시에서는 예부터 어느 집이나 청대두를 키우는 습관이 있어 두부와 건조두 부로 만들어 자주 먹었다. 이런 식생활도 장수의 비결이라고 한다.
japanese

언제까지나 사회활동을 유지한다
그런 그녀의 일과는 기상은 7시전. 일어나면 곧바로 목욕을 하고 정원에 있는 밭의 야채를 살핀 후 아침을 먹는다. 오전중에 수영장에서 수영을 한 다음 상점에 간다. 자신이 직접 운전하는 자가용 으로 이동한다.
저녁에 상점이 끝나면서 다시 바빠진다. 요일에 따라 서도와 재즈댄스, 가죽세공, 가라오케교실 같은 취미 활동으로 일정이 꽉 차 있다.
귀가는 9시가 넘는다.점심은 과일과 우유로 해결하는 경우가 많아 저녁은 야채나 민물고기를 중심으로 든든히 먹는다. 다시 목욕을 하고 글쓰기 등을 한 후 12 시경에 잠자리에 든다.
치요코씨의 즐거움은 무엇보다. 도 취미활동을 통해 친해진 친구들 과교류하는 것이다. 치요코씨뿐만 아니라 사쿠시의 노인들은 모두 두세개 정도의 취미활동을 하고 있다. 사쿠시는 이러한 고령자들의 활동의 장을 다양하게 제공하고 있다. 미우라 다이스케(三浦大助)시장은 「혼자서 텔레비전만 보고 있는 노인이 없도록 하고 싶다 」고 말한 다. 건강의 비결은 「식사 」와 「활기찬 삶 」이라는 것이 미우라씨의 지론이다.
「노인들은 야채나 콩, 민물고기 등을 먹는 전통적인 식사를 하고 있습니다. 즉 건강식을 하고 있는 셈이지요. 그렇다면 남은 것은 계속 사회활동을 유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측면에서 활동의 장을 제 공하기 위해 공민관 활동과 노인 대학 등에 힘을 쏟는 것이지요.그 속에서 새로운 삶의 보람을 찾으시는 분이 많습니다 」
사쿠시 노인들의 장점은 여하튼 건강하다는 것이다. 이것은 하루 중 누워만 있는 고령자의 비율이 전국 평균의 약 절반이라는 것만 으로도 알 수 있다.NIPPONIA
japanese

image
컴퓨터교실, 도예교실, 게이트볼 등, 사쿠시에서는 모든 노인들이 즐길 수 있는 장을 많이 준비하고 있다. 사진 오른쪽 아래는 시장 미우라 다이스케씨.「사쿠시의 노인들은 사소한 것에 근심하지 않고, 자연 속에서 여유롭게 생활하기 때문에 장수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는 의사이기도 한 시장 자신도 75세의 건강한 노인이다.
japanese

BACKNEXT

NIPPONIA
TOP
   특집*    일본은 이게 이상해!?    일본생활
   눈으로 맛보는 음식샘플    일본의 동물들
   잘 먹겠습니다    새로운 일본 여행안내    커버 인터뷰    오늘의 일본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