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PPONIA
NIPPONIA 제26호 2003년 9월 15일 발행
TOP
일본의 전승놀이
일본에는 부모에게서 자녀들에게, 자녀에게서 다시 손자, 손녀들에게 대대로 전승되는 놀이가 많이 있다. 이 놀이들은 시대에 따라 규칙과 도구들을 바꿔가며 오늘날에도 아이들에게 친숙해져 있다. 일본의 전승놀이 중에는 여러분의 나라에도 비슷한 놀이가 분명히 있으리라 생각한다.
사진●스가와라 사토시(菅原千代志), 일러스트●하라구치 겐이치로(原口健一郞)
japanese

오리가미(折紙)
정사각형 종이를 접어 여러 가지 모양을 만드는 놀이이다. 일본의 대표적인 놀이로 사진은 풍선, 투구, 학.
japanese
오하지키
작고 납작한 둥근 구슬을 튕기며 노는 여자아이들의 놀이이다. 전에는 돌이나 바둑알을 사용했지만, 요즘은 유리제품이 많다. 놀이법은 집게손가락이나 가운데손가락으로 튕겨 구슬을 다른 구슬에 맞추는 것이다.
【놀이법】
(1)
몇 명이서 동일한 수만큼의 구슬을 서로 내고, 가위바위보로 순번을 정한다.
(2)
이긴 사람이 구슬을 한 손에 전부 쥐고 바닥에 뿌린다.
(3)
튕기는 구슬과 맞출 구슬을 미리 정하고 두 구슬을 손가락으로 선을 긋는다.
(4)
구슬을 손가락으로 튕겨 맞추면 그 구슬을 가질 수 있고 맞추지 못하면 다음사람에게 차례를 양보한다. 구슬을 많이 차지하는 사람이 이긴다.
japanese


BACKNEXT

NIPPONIA
TOP
   특집*    일본은 이게 이상해!?    일본생활
   일본의 전승놀이    일본의 동물들
   잘 먹겠습니다    새로운 일본 여행안내    커버 인터뷰    오늘의 일본열도